Site map

Home > 김갑용의 창업이야기
난초 꽃이 피다가 죽었다      목록   프린트
김갑용 2018-08-06

지난 주 사무실을 1주일 비웠다. 지방에서의 일정이라 어쩔 수가 없었다. 정말 오랜만에 난에 꽂이 피려고 했다. 충분히 물을 주고 1주일 잘 견디어 주기를 기원하면서 사무실을 비웠다. 정말로 더운 날씨에 몹시 걱정을 했다. 오늘 사무실에 오자마자 확인을 했다. 말라버렸다. 피기 직전에 죽어버렸다. 가슴이 아프다. 미안하다. 내 잘못으로 피지도 못하고 갔다.

 

프랜차이즈 CEO는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현재 하고 있는 브랜드에 만족을 못하고 또 다시 새로운 브랜드를 만들려고 하는 것인가? 나는 현재의 브랜드를 혁신시키면서 지속성장을 유지해 갈 능력이 없기 때문에 현재의 브랜드는 그냥 두고 새로운 브랜드로 갈아타려고 합니다. 라고 선언하는 것인가?

 

아니면 1브랜드를 성공했기 때문에 나의 능력을 또 다른 브랜드로 증명하고 싶은 욕망의 표현인가? 그것도 아니면 더 많은 사람들에게 성공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고 싶은 간절함 때문인가? 아무리 이해를 하려고 해도 이해가 되지 않는다. 우리나라 프랜차이즈 산업의 전형적인 폐해가 바로 다 브랜드 전략이다. 이 전략으로 성공한 사례가 없음을 다 알고 있으면서 이 길을 가는 것은 나는 특별한 능력의 소유자이기 때문에 다를 것이라는 망상 때문인가?

 

모 피자 브랜드는 100년 가는 피자집을 만들겠다고 했다. 그 정신과 생각이 너무 맘에 들어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응원을 많이 했다. 그런데 이제 그 응원을 철회할 생각하다. 100년을 가기 위해서는 현재 브랜드에 모든 정신과 혼을 다 쏟아도 그 결과를 장담하기 어려운데, 벌써 다른 곳에 눈을 돌리기 시작한다. 그 이유가 궁금하다. 아니 그 속셈이 궁금하다. 25년 한 브랜드에 집중하고 있는 모 브랜드 대표는 지금도 그 브랜드의 몰입하고 몰입한다. 그렇다고 이 브랜드를 우습게보거나 그 대표를 무능하다고 생각하는 이는 아무도 없다. 오히려 더 존경하고 있다.

 

새로운 브랜드를 출시하면 당연히 모든 신경을 새로운 브랜드에 집중하기 마련이다. 그러면 기존의 브랜드는 그 수명이 서서히 줄어든다. 그리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가맹점 사업자의 몫이다. 가맹계약서에는 이 브랜드가 살아 있는 동안에는 이 브랜드의 성장을 위해 내 모든 것을 바치겠다는 무언의 약속이 포함되어 있다. 그 약속을 지키지 못한 대가는 반드시 소리 없이 내게로 온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.

 

1주일 사무실을 비운 사이에 난 꽃이 피다가 죽었다. 내가 다른 곳에 신경을 쓰면 현재 내가 신경 써야 할 그곳에 반드시 문제가 생긴다는 사실을 프랜차이즈 사업자는 깊이 명심해야 한다. 사업 확장이니 사업 방향의 수정이니 하는 식의 미사여구로 돈이 되는 것만 찾아가는 영혼 없는 행위는 더 이상 하지 말아야 한다.

 

돈은 많이 버는 것이 아니라 오래 버는 것이 진정한 성공이며, 이 원리를 가맹점사업자와 공유하는 것이 진정한 프랜차이즈 CEO이며, 존경받는 사업가가 되는 길이라 생각한다. 다시는 안이한 준비와 대처로 난 꽃을 죽이는 일이 있어서는 안 된다.

 



 김갑용·이타창업연구소 (www.itabiz.net) 소장


  373    이익공유는 프랜차이즈의 기본성질이다.       18-08-28   39  
  372    난초 꽃이 피다가 죽었다       18-08-06   52  
  371    프랜차이즈의 기본은 상생이다.       18-07-03   72  
  370    브랜드 사용 기한이 정해진 본사와 가맹 계약을 해야 하나?       18-05-18   114  
  369    저가형 브랜드의 종말       18-05-01   148  
  368    진실은 반드시 이긴다.       18-05-01   124  
  367    영어 단어로 풀어 본 프랜차이즈(FRANCHISE)       18-03-11   144  
  366    골프존이 프랜차이즈로 방향전환을 한 이유가 궁금하다.       18-03-01   235  
  365    귀농, 창업으로 접근하자       18-02-02   254  
  364    냉정한 시각으로 본 프랜차이즈 시장       17-08-07   232  
  363    고객의 카드를 예의 없이 한손으로 주는 것이 옳은가?       17-05-01   358  
  362    작은 창업에 주목하라       17-04-15   299  
  361    청년상인 육성사업은 전통시장의 미래!       17-03-24   264  
  360    프랜차이즈 갑의 횡포와 을에 배신       17-03-01   298  
  359    길은 있다 보이지 않을 뿐이다.       17-02-01   355  
  358    2017년 창업시장 생존을 위한 7가지 키워드       17-01-04   285  
  357    2016년 시장 결산 및 2017년 창업시장 전망       16-12-21   258  
  356    내게 이런 능력이 있었으면!!       16-12-08   250  
  355    기본에 충실 하는 것이 최고의 경쟁력이다!       16-09-29   345  
  354    좋아하는 일과 잘하는 일의 차이       16-07-18   461  
    1 | 2 | 3 | 4 | 5 | 6 | 7 | 8 | 9 | 10
서울시 서초구 마방로4길 15-56 삼화빌딩 301호(양재동) 주)이타에프앤씨 T.02-571-3645   F.02-571-3642
Copyright@2003 이타 F&C All right Reserved mail to kykim1963@hanmail.net
홈 연구소소개 찾아오시는길 고객센터 이용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이메일추출방지책